close

평범한 호수에 갑자기 생긴 미스테리한 구멍의 충격적인 정체

평온해 보이는 호수속에 생긴 구멍 하나. 마치 지반이 내려앉아 생긴 구멍처럼 보이는데 싱크홀을 연상 시킵니다.

사람들의 눈길을 사로잡은 이 구멍은 캘리포니아주 베르예사 호수에 있는 몬티첼로 댐 안에서 포착되었습니다.

마치 블랙홀처럼 물을 모두 빨아들이는 거대 구멍의 정체는 과연 무엇일까요?

이 구멍은 사실 놀랍게도 자연적으로 발생한 게 아닌데요. 댐의 수심 조절 용도로 건설 당시 설계된 ‘인공 배수구’입니다.

설계에 따라 폭우 등으로 댐의 수심이 높아지면 댐 아래로 물을 내려보내기 위해 수문을 개방하는데요.

이 인공 배수구는 지난 2월 10여 년 만에 수문이 열렸습니다.

당시 캘리포니아를 강타한 태풍으로 폭우가 몰아쳤고, 인공 배수구 높이를 넘어서는 수위까지 물이 차올랐습니다.

이에 댐의 인공 배수구 수문이 개방돼 물이 밑으로 콸콸 쏟아지는 장면이 연출됐습니다.

드론으로 촬영한 수문이 열린 베르예사 호수의 인공 배수구 모습은 물을 빨아들이는 엄청난 장관에 입이 떡 벌어질 만큼 놀라움을 자아냈습니다.

X

오늘의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