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오래전에 멸종된 종이라고..” 4억년전 암석에서 발견된 살아있는 ‘개구리’에 숨겨진 비밀

수백 수천만 년 된 암석 안에서 살아있는 생물이 발견됐다고 한다면 믿기란 힘든게 보통입니다.

아마 대부분은 말도 안 되는 일이라고 생각하실 텐데요. 절대로 일어날 수 없는 일이기 때문에 보통 믿지 않는데요.

하지만 이러한 초자연 현상은 옛날부터 세계 곳곳에서 발견되어 왔습니다. 실제로 19세기부터 현재까지 정식으로 보고된 것만 해도 무려 2백 건이 넘는데요.

최초의 보고는 1733년 스웨덴 ‘wamlingebo’ 마을에서 발생한 사건입니다.

당시 앤더스 하드워프라고 하는 한 채석장 인부가 지하 광산 내부에 있던 단단한 사암 덩어리를 절단하던 중 그 속에서 우연히 발견한 건데요.

암석 안에는 작은 개구리 한 마리가 앉아 있었습니다. 개구리의 이름은 발견된 지명을 본 따 ‘wamlingebo’로 명명했습니다.

“발견 당시 개구리는 살짝만 건드려도 눈을 감아버릴 정도로 힘이 없는 상태였다. 하지만 확실히 살아있었다.”

앤더스는 개구리를 발견한 즉시 감독관 존 워드에게 이 사실을 보고했고 이후 그는 암석과 개구리를 각각 스톡홀름 지질학 연구소와 고생물학자에게 보내 해당 사건에 대한 면밀한 분석을 의뢰했는데요.

연구 결과 먼저 개구리가 들어있던 암석의 연대는 무려 4억 년 전으로 추정됐습니다.

아무래도 지하 탄광에 있던 암석이다 보니 그 나이가 수억 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고 해도 사실 그닥 놀라운 일은 아닌데요.

문제는 그 안에서 발견된 개구리가 살아있었다는 겁니다. 당시 채석장에서 함께 일을 했던 일곱 명의 동료 인부들도 모두 개구리가 살아있는 것을 확인했다고 증언했습니다.

당시 연구에 참여했던 고생물학자 요한필 박사는 개구리의 입 윗부분에서 관찰되는 노란색 막을 지적하며 이는 개구리가 최근까지 살아있었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주장했습니다.

또한 해당 개구리는 이미 오래전 멸종된 종이라고 설명했습니다. 하지만 연구원들은 이 상황을 도저히 이해할 수 없었습니다.

어떻게 음식도 물도 공기도 없는 상태에서 수색이 더 나아가 수백 수천만 년 동안 죽지 않고 살 수 있었던 걸까요.

놀라운 건 이뿐만이 아닙니다. 개구리는 어떻게 암석 안으로 들어갈 수 있었던 걸까요. 요한 박사는 스웨덴 과학 아카데미에 발표한 자신의 논문에서 이렇게 답했습니다.

개구리가 올챙이일 때 우연히 암석에 작은 구멍을 뚫고 들어가 그 안에서 성체 개구리가 된 것으로 추측된다

이러한 박사의 주장은 당시 학계로부터 많은 조롱을 받기도 했지만 그 누구도 해당 현상에 대한 명쾌한 답을 내놓지 못했습니다.

그렇게 개구리는 수많은 미스터리를 품은 채 근처 아케레 박물관으로 옮겨졌습니다. 이와 비슷한 사례로 개구리가 아닌 도마뱀이 발견된 적도 있습니다.

지난 1928년 미국 텍사스에서는 이스트랜드 법원을 철거하는 도중 땅 밑에 깔린 암석 안에서 살아있는 도마뱀이 발견됐습니다.

해당 도마뱀은 올드립이라 불리며 동시에 텍사스의 전설이라고도 불리는 굉장히 유명한 도마뱀인데요.

이스트랜드 법원이 1897년에 완공됐으니까 적어도 도마뱀이 암석 안에 갇혀 있었던 시간은 최소 31년이 되는 겁니다.

이러한 사실은 당시 미국 전역에 센세이션을 일으켰습니다. 음모론자와 회의론자들 사이에서는 도마뱀을 놓고 열띤 논쟁이 펼쳐졌는데요.

또한 도마뱀을 구경하기 위해 하루에 3천 명 이상의 인파가 모여들었고 올드립은 전국을 투어하며 당시 미 대통령 캘빈 쿨리지를 만나기 위해 워싱턴으로 출장을 가기도 했습니다.

하지만 이 작은 생명체가 소화하기엔 너무나도 무리한 일정이었던 걸까요. 세상 밖으로 나오고 약 11개월이 지난 1929년 올드립은 결국 원인 미상으로 사망하게 됩니다.

이후 올드립은 방부처리되어 현재까지 이스트랜드 법원 중앙 진열장에 안치되어 있습니다. 그리고 해당 사례들은 전 세계에서 보고된 200건 이상의 보고 중 고작 두 개에 불과합니다.

여러분들은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수백만 년 된 암석 안에서 발견되는 정체불명의 생물들이 돌 속에서 생명체가 자발적으로 탄생하기라도 했던 걸까요.

👉할리우드 女스타 “옷 다 벗고 나체로 거리 활보” 결국 강제로 끌려가..

X

오늘의 추천뉴스